완도해경, 새벽 완도 주도 앞 해상 20대 익수자 신속 구조 완료

가 -가 +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20-07-12 [10:08]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12일 새벽 3시경 완도군 주도 앞 해상에서 발생한 익수자 A씨(여, 20세, 부산거주)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오늘(12일) 02시 57분경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완도 구조대와 완도 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에 급파, 6분 만에 현장에 도착, 해상에서 줄을 잡고 있는 익수자를 구조하기 위해 완도파출소 순경 권주영과 완도해경구조대 2명이 입수하여 익수자를 무사히 구조하였다.

 

익수자를 육상으로 인계 후 건강상태 확인결과 저체온증 증상은 없었으며 호흡과 맥박이 양호한 상태로 본인 숙소로 이동을 희망하여 안전하게 귀가 조치하였다.

 

이날 새벽 익수자 A씨와 신고자 B씨(남, 24세, 완도거주)는 연인 사이로 완도에서 만나 데이트 중 완도 중앙시장 입구 해상 어선계류 푼툰바지에서 사진 촬영 중 우천으로 인해 바닥이 미끄러워 해상으로 추락하여 B씨가 구조요청 신고를 하여 구조완료 되었다.

윤진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리안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