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코어닥스 오늘의운세 2021.06.17일 목요일🔹

가 -가 +

박준 기자
기사입력 2021-06-17 [15:50]

[쥐띠]

신기하게도 잘 안 풀리던 일이 급하게 풀린다.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있다 함이 오늘을 두고 하는 말이다. 풀리는 시기가 늦었다고 생각 할 수도 있으나 탄식할 필요 없다. 이제서야 현실이 나를 반기고 있기 때문이다. 그간에 손해를 보고 있었다면 오늘에서야 보충하게 될 것이다.

 

[소띠]

의미없이 흘러가는 시간의 소중함을 알아야 할 것이고, 헛되이 하루를 보내면 안됨을 알아야 하는 날이다. 짜임새 있는 계획으로 보람차게 하루의 시작과 마무리를 하도록 한다. 애타게 기다리던 일이 조만간 이루어 질 징조이니 조금만 더 기다려 보면 좋은 소식을 들을 수 있겠다.

 

[호랑이띠]

웬일인지 주변에서 당신을 돕고자 찾아오는 사람이 많을 것이다. 이럴 때 일수록 겸손하고, 신중한 모습을 보인다면 더욱 유리하게 진행 될 것이다. 작은 물이 모여 큰 물이 되니, 오늘의 변화가 여러 사람에게 알려져 큰 인망도 얻게 될 것이다.

 

[토끼띠]

다른 날에 비해서 바쁜 하루가 될 수 있다. 그러나 실속 없는 일들은 아니니 근심할 필요는 없다. 주린 자가 풍년을 만나니 바쁠 수록 맺을 결실이 많을 것이다. 임산부는 외출을 삼가는 게 태아를 위해서 좋다. 남자는 겹경사를 맞을 수 있겠다.

 

[용띠]

패기도 중요하지만 한 발 물러나서 상황을 살피는 자세도 필요하겠다. 성사될 일이 괜한 자존심으로 인해 잘 안 풀릴 수도 있으니 유념하면 좋다. 자신의 위치를 지키면서 무리하지 않고 순리대로 일을 행한다면 많은 것들을 해결 할 수 있는 하루가 되겠다.

 

[뱀띠]

오후에는 귀인을 만남으로써 좋은 기회를 얻을 수 있겠다. 좋은 값에 좋은 물건을 얻을 수 있다. 재물이 새어 나갈 수 있으나 이는 헛된 것이 아니니 불안해 할 필요는 없다. 기대 이상의 수익을 올릴 수 있으니 들어온 수익을 잘 다스리는 기술도 필요할 것이다.

 

[말띠]

전체적으로 당신의 운이 상승하는 시기가 도래했으니, 이 시기를 최대한 활용하는 것이 좋겠다. 집중하여 최대한 많은 것을 얻으려 노력함이 유리하다. 대인관계에 있어서도 행운이 따르는 시기이니 가능하면 많은 사람들과 접촉하여 정보를 얻도록 하자.

 

[양띠]

미래를 향해 길을 가다 보면 반드시 선택을 해야만 할 때가 있고, 억지로 선택을 강요당하는 경우도 있다. 오늘 뚜렷한 주관을 가지고 신중하게, 타인에게 휩쓸리지 않는 선택을 하도록 하는 게 좋겠다. 외부의 기운에 너무 흔들리게 되면 들어왔던 행운도 떠나가 버릴 수 있기 때문이다.

 

[원숭이띠]

생각지 못한 난처한 상황에 빠질 수 있으니, 행동가짐에 조심하는 것이 좋다. 주위 사람에게 도움을 청하면 간단하게 풀릴 일이니 크게 개의치 않아도 된다. 오늘은 새로운 것 보다는, 익숙한 것에 마음을 쓰는 것이 낫겠다.

 

[닭띠]

돌다리도 두들겨 보고 건너는 조심성과 주위가 필요한 날이다. 만약의 경우를 대비한다 하여 전혀 나쁠 것이 없다. 생각하지도 못한 곳에서 예상 밖의 소식이 들려올 수 있으나 당황 할 필요는 없다. 감으로만 예단 하지 말고 확실한 숫자로 예측하고 행한다면 무서울 것이 없다.

 

[개띠]

생각도 많고 하고 싶은 일도 많은 하루이다. 이럴 때에는 빠른 결정이 유리하다. 다른이의 말에 지나치게 귀를 열어두면 얻은 것을 도로 잃을 수 있으니 본인의 생각대로 밀고 나가는 게 좋겠다. 미혼남녀는 화촉을 밝힐 수 있는 날이다.

 

[돼지띠]

그동안 잘 진행해왔던 일이 생각보다 잘 풀리지 않을 수 있다. 이럴 때 일수록 가급적이면 편히 생각하고 돌아가는 편이 다음을 대비해서도 좋을 것이다. 훗날을 위하여 배움에 정진해 보는 것도 추천 할 만하다. 곧 구름이 사라지니 이익이 남을 것이다.

 

출처 : https://m.blog.naver.com/core_dax/222350554265

박준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리안투데이. All rights reserved.